HOME    자유게시판    사진&동영상    88세계일주    2830기념문집    30주년행사    40주년행사    링  크

 
 

회원등록 비번분실

  회원동정 및 알림

  재경공지 및 결산

  재광공지 및 결산

  재목공지 및 결산

  부   고 [訃 告]

 

  자유게시판

졸업앨범 이름으로 검색하기

  졸업앨범

  주소록

 
포인트순 글등록순 새내기
오성일 1,084  
임동후 315  
보강 250  
이재선 99  
5 이정백 90  
6 최성 79  
7 이동훈 76  
8 양인상 62  
9 이동만 61  
10 권현욱 49  
11 김영학 36  
12 이경호 35  
13 이정백 31  
14 박신흥 30  
15 정한성 26  
cache update : 30 minute

전체방문 : 133,405
오늘방문 : 1
어제방문 : 2
전체글등록 : 5,796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164
댓글및쪽글 : 14910


 travel
영구의88세계일주
  영구 88 일주(20일째)..중국 장가계와 황비홍의 광저우.
ㆍ작성자: 갱호 ㆍ작성일: 2011-02-14 (월) 15:36 ㆍ조회: 2753
ㆍ분류: ㆍ추천: 0 ㆍIP: 121.xxx.169
 
 
며칠 쉬었으니 중국 여행. 오늘은 후난성의 장가계라는 곳과 아시안 올림픽이 열렸던 광저우.
 
 
 
영화 <아바타>에 보면 할렐루야 산이 나오는데 장가계를 모델로 했다고 했다. 다른 영화에 장가계가 나온 적이 없으니 아바타 핑계로라도 중국 투어의 대세인 장가계를 들러야겠기에..
 
  
 
건곤일주라는 바위로 영화의 산들과 가장 닮아있다.
 
 
구글에 접근하는 키워드
장가계시 (장자제)를 중심으로 윗쪽 사각형은 천자산이 있는 곳
아랫쪽은 천문산이 있는 곳.
구글의 사각형 표시는 관광지나 유명 도시는 그곳만 해상도를 높여 찍어서 생긴 흔적.
 
 
 
윗쪽에 주로 영화 속에 비치는 바위들이 많고
아랫쪽 천문산은 하늘의 문이라는 바위가 있다.
 
 
 
천자산
 
 
 
천자산 옆 금편 계곡.
 
 
 
아랫쪽 천문산에 있는 하늘의 문
 

 
천문산 정상..
장가계는 유방의 난을 피해 온 장량의 일가가 이룬 마을이라는 말.
 
장가계는 세월이 만들어낸 숲의 주름이다. 그대의 세월에도 주름이 있다. 주름살에 대해 창피해하지 말라. 나무가 제 나이테를 창피해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 주름이 느는 것은 우아한 미소를 지을 수 있는 기회이다. 주름은 새로운 얼굴을 만든다. 그 표정에 책임을 지는 것이 인생이다. 크게 웃는 사람의 주름이 멋지다는 것을 아시는가?  또한 주름살을 먹고 자라는 것은 지혜와 독선이라는 것을 기억하시기를. 당신의 주름살로 키우는 것이 무엇인지 거울 한 번 들여다 보는 날이 되시기를.
 
 
 

 
사자춤을 추고있는 황비홍. 영화 시작할 때 황비홍의 주제가가 참 멋지다.
 
광저우로 조금 더 내려가 보자. 2010 년 아시안 게임이 열렸던 곳. 광저우 . 그곳으로 영화 여행을 부르는 이는 이연결의 <황비홍>이다.  중국 최초의 개항 무역항이며 영국이 무역 적자를 빌미로 아편을 밀매하여  아편이 들어왔던 곳으로 아편 전쟁의 발단이 된 다.  아편 전쟁에서 진 중국이 홍콩을 영국에 빼앗기고 상하이등 몇 곳을 더 개항하게 (난징 조약)되면서 쇠퇴의 길로 가던 광저우는 아시안 게임을 계기로 다시 부활하는 중.
 
 
 
광저우는 황비홍의 활동 무대. 광저우 바로 옆 동네인 불산 Foshan 이 황비홍의 고향이며 기념관
 
 
 
남방 사자춤의 본산 광둥성에 가면 사자춤을 보라고 하드라. 영화에도 비중있게 다뤄진다.
 

 
중국 제일의 탑. 세계 두번째 높은 탑. 618 미터
제일 높은 탑은 두바이 버즈 두바이 호텔 800 여 미터....지금은 부도중..^^
 
 
 
광저우는 가장 오래된 개항이며 황비홍과 사자춤이 있고 제일 높은 광저우 타워가 있고....나머지는 가 본 친구들의 이야기로..
 
 
 
진용출
2011-02-14 16:53
그대의 세월에도 주름이 있다. 주름살에 대해 창피해하지 말라. 나무가 제 나이테를 창피해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 주름이 느는 것은 우아한 미소를 지을 수 있는 기회이다. 주름은 새로운 얼굴을 만든다. 그 표정에 책임을 지는 것이 인생이다. 크게 웃는 사람의 주름이 멋지다는 것을 아시는가? 경호가 멋있게 표현 한 내용인데,,,음 난 그래도 거부 할 수 있다면 주름을 거부하고 싶다..육신은 탱탱하고 마음은 속 없이 살고 싶은 나 이고 싶다..
갱호 피할 수 없으면 즐겨라..
친구는 아직 탱탱하니 견뎌도 되겠다.
그래도 언젠가는 찾아오지 않겠나...그때 놀라지 말고..^^
속 없이 살고 싶은 것엔 무조건 공감..
선택과 책임에 대한 무의식적인 회피일지도 모르겠지만서두 말이지.......
2/15 12:09
   
김대철
2011-02-15 15:13
장가계 간지가 10년도 넘게 지났는데, 이 글과 그림을 보니 생생하구만.
천문산은 멀리서 버스타고 지나가면서 흐릿한 경치만 보았는데, 그 먼 곳에서도 천문이 보이더만. 에어쇼를 하면서 비행기가 천문을 통과했다고 하니 크기가 어느 정도인지 짐작할 수가 있겠지.
보봉호는 댐을 막아 만든 인공호수로, 유람선을 타고 관람하는데, 시시각각 변하는 경치에 감탄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지나고 나서 생각하니 하룡공원의 천자산 전망과 원가계의 360도 전망이 거대한 입석들을 위에서 아래를 보면서 감상하는 것이라면, 금편계곡과 십리화랑은 거대한 입석들을 밑에서 위를 보면서 감상하는 것이고, 보봉호는 물이 차서 입석들을 중간 높이에서 감상하는 셈이 된다. 중간중간에 중국 전통의상을 입고 배위에서 특유의 중국 전통 노래를 부르는 풍경들이 나오는데, 아직도 그 노래들이 귓전을 맴도는 것 같다.
황룡동굴은 당시 세계에서 3번째로 규모가 크다고 했는데, 화려하고 다양한 색깔의 조명아래 종유석, 석순, 석주가 아기자기한 것에서부터 몇십미터나 되는 거대한 것까지 수가 너무 많고 다양했다. 특히 전혀 훼손되지 않고 원형 그대로 보존되고 았다는 것에 놀랐다. 동굴안 호수를 건너기 위해서 30분(?)정도 모터보트를 타면서 유람할 정도였으니 규모가 짐작할만하다. 더구나 고여있는 물속에서 도룡농을 보았으니 청정수임에는 틀림이 없겠다.
금편계곡은 거대한 입석들이 만들어 놓은 협곡사이로 길을 만들어 도보로 종주하면서 입석들을 감상하는 곳이다. 몇시간을 걸으면서 위를 보아야하기 때문에 목이 빠지는 줄 알았다. 일행중에 두번째 방문한 분이 금편계곡의 경관에 대해서 입이 마르도록 칭찬을 하기에 기대가 컸었다. 기대대로 대단한 경관이지만 경관에 빠져 계속 위를 보고 가다가는 목이 삘 것 같다. 개인적으로는 경관보다는 목이 너무 아팠다는 생각이 남는다.
십이화랑은 금편계곡처럼 입석을 밑에서 감상하는 것인데, 금편계곡처럼 바로 옆이 아니라 궤도열차를 타고가면서 약간 떨어진 입석들을 감상하는 것이다. 목도 아프지 않고 편하게 감상했지만 당시만 탄성을 질렀을 뿐 기억에 남는 것이 없다. 역시 여행은 고생을 좀 해야 기억에 남나 보다.
천자산 경관을 보기 위해서는 하룡공원으로 올라가는 케이블카를 타고 가는데, 케이블카가 입석들 사이로 지나가면서 만들어내는 입석들의 경치가 마치 도인이 되어 입석들 사이로 날아다니는 느낌이었다. 하룡공원에서 천자산을 내려다본 경치는 장가계를 대표하는 여행 홍보사진이다. 아직까지 생각나는 것은 '문필봉'이다. 붓을 거꾸러 세워놓은 것처럼 비교적 가느다란 입석 위에 조그만 입석 2개가 다시 솟아있어 마치 붓의 솔 모양을 하고 있다.
하룡공원에서 버스를 타고 2시간 정도가면 원가계에 도착한다. 전망대 입구에 들어서면 거대한 입석들이 병풍처럼 둘러쳐져 있어서 모든 것을 압도해 버린다. 입석들을 보면서 감탄하다 보면 360도 돌아서 입구와 만나는 출구에 도착하게 된다. 천자산이 화려하고 섬세하다면 원가계는 원초적이며 웅장하다. 입석의 수가 38,000여개라고 하니 금강산 12,000봉의 3배가 넘는다. 보봉호, 황룡동굴, 십리화랑, 금편계곡, 천자산, 원가계, 감탄사가 갈수록 태산이다. 당시에 원가계는 개방 초창기로 옵션으로 되어 있었다. 원가계를 가지 않았다면 여행의 절반을 잃을뻔 했다. 출구에서 기념으로 댓닢으로 싸놓은 밥을 먹었지만 감동이 가시지 않아 어떤 맛인지 기억도 나지 않는다.
"장가계는 세월이 만들어낸 숲의 주름이다." 이 말은 아마도 천자산에만 어울리는 말일게다. 원가계를 본다면 시간이 멎은 태초의 세상을 느끼게 된다.
태초에 원가계가 있었고, 세월이 흘러 천자산이 되고, 또 세월이 흘러 금편계곡과 십이화랑, 황룡동굴이 되었으며, 또 세월이 흘러 인간에 의해 보봉호가 형성되었지. 장가계에 대한 나의 느낌이다.
갱호 10 년도 넘은 걸 기억도 좋네..태초에 원가계가 있었고 세월이 흘러 천자산이 되고...... 멋진 느낌이다. 기억을 사라져도 느낌은 남는 것.... 2/15 18:20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9 영구 세계일주 (87일, 마지막 날)..남극 <해피 피트>와<남극일기..10+1 갱갱호 2012-02-29 1586
88 영구 88 세계일주 (86일) 남미 파타고니아와 세계의 끝)2 갱갱호 2012-02-25 1191
87 영구의 88 일주 (85일)..이과수 폭포와 탱고의 부에노스 아이레스..2 이경호 2012-02-17 1689
86 영구 88여해(84일)- 아마존강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7 이경호 2012-02-10 1260
85 영구 88일주 (83일) 잉카 문명의 마추픽추와 페루 나스카 문양2 이경호 2012-02-06 1914
84 88 세계일주 (82일).. 엔젤 폭포(영화 업)와 갈라파고스 섬3 이경호 2012-01-31 1765
83 영구 88일주 (81일).. 쿠바 하바나와 <부에나비스타...> 파..1+1 이경호 2012-01-11 1323
82 영구 88일주(80일).멕시코와 마야 문명 (아포칼립토)4 이경호 2011-12-27 1293
81 영구 88일주(79일)..태평양의 타히티 섬과 이스터 섬 이경호 2011-12-16 2496
80 88 세계일주(78일).. 하와이 < 첫 키스만..., 퍼펙트 겟어웨이>4+1 이경호 2011-12-13 2110
79 영구 88 세계여행(77일). 시티 오브 엔젤과 캘리포니아..샌프란시..6+4 이경호 2011-12-07 1350
78 영구 76 세계여행(76일)..미 중부 그랜드 캐년<1 이경호 2011-11-26 1978
77 영구 88 일주 (75일).. 미 중부 <늑대와 춤을>4 이경호 2011-11-24 1295
76 영구 88일주(74일)..캐나다 벤쿠버와 북극 <스노우워커>....3 이경호 2011-11-15 2231
75 영구 88 세계일주 (73일)- 캐나다와 마릴린 먼로 영화<나이아..2+1 이경호 2011-11-01 2122
74 영구의 세계일주(72일).뉴욕의 영화들 뉴욕의 가을/뉴욕 아이러브..3 이경호 2011-10-28 1427
73 영구 88일주(71일).. 스코틀랜드와 아일랜드 (브레이브 하트..)2 이경호 2011-10-15 1776
72 영구 88 일주 (70일째).영국 남부 <테스>의 스톤 헨지와 코..2+1 이경호 2011-10-12 1338
71 영구 88일주(69)일 - 영국 런던과 영화들1 이경호 2011-09-30 1480
70 영구 88 일주 (68일). 네델란드 (데이지) 벨기에 (킬러들의 도시..2 이경호 2011-09-21 1375
69 경호의 영구 여행 도우미 사진 2장 게시(독일편)3 진용출 2011-09-17 1398
68 영구 세계일주 (67일)-코펜하겐과 독일 베를른/하이델베르크2+1 이경호 2011-09-15 1896
67 세계일주 (66일)- 스발바르 제도와 베르겐 (영화 황금 나침판)3+1 이경호 2011-09-08 2314
66 영구 88 일주(65일)-핀란드 헬싱키와 <가모메 식당> 산타마..3+1 이경호 2011-08-31 1309
65 영구 세계일주(64일).. 러시아 모스크바와 <러브 오브 시베리..4+4 이경호 2011-08-24 1384
64 세계일주(63일)...생트 페테르부크 볼고그라드(영화 백야와 오네..5+2 이경호 2011-08-22 2230
63 영구 세계일주(62일)..시베리아 횡단과 바이칼 호수2+1 이경호 2011-08-12 1768
62 영구 88 일주(61일)..폴란드 바르샤바와 아우슈비츠 <쉰들러리..5 이경호 2011-08-02 1416
61 영구 88 일주(60)..<글루미 선데이>와 헝가리 부다페스트2 이경호 2011-07-19 2751
60 영구 88일주(59). 007카지노로얄/프라하의 봄으로보는 체코5 이경호 2011-07-11 2179
59 영구 88 세계일주(58일)..오스트리아 빈과 잘츠부르크.사운드오브..5 이경호 2011-07-07 1412
58 영구 세계일주(57)..스위스 아이거빙벽과 제네바3+2 이경호 2011-07-01 1348
57 영구 88일주(56일)..동유럽 국가들 두브로브니크와 드랴큘라성2+1 이경호 2011-06-27 2488
56 영구 88 세계일주(55일).맘마미아 섬들과 산토리니섬1 이경호 2011-06-18 1299
55 영구 88 세계일주(54일)-<나의 로맨틱 가이드>와 그리스 본..1 이경호 2011-06-15 1962
54 영구 88 세계일주(53일).. 이탈리아 시칠리아의 영화들3+3 이경호 2011-06-09 1398
53 영구 88 세계 일주(52일)..<리플리>와 나폴리 섬들, 포지타..1+1 이경호 2011-06-02 2160
52 영구 88 세계일주(51일).<로마의 휴일><천사와 악마>..2+2 이경호 2011-05-31 1466
51 영구 88일주(50일)- 이탈리아 중부 토스카나 지방1+6 이경호 2011-05-25 2591
50 영구 88일주 (49일째) 코모 호수와 줄리엣의 베로나,베니스3 이경호 2011-05-18 2675
49 영구 88 일주(48일)..영화<아이언맨2>와 모나코1+2 이경호 2011-05-12 1334
48 영구 88 일주(47일)..<크림슨 리버1,2>와 몽블랑/마지노요..2 갱호 2011-05-04 2024
47 영구 88 세계일주 (46일).. 영화 <라스트 컨서트>와 몽생미..2+1 갱호 2011-04-29 1383
46 영구 88 세계 일주(45일)..파리에서 하룻 밤3+1 갱호 2011-04-26 1343
45 영구 88 일주(44일)..빌바오와 바르셀로나 (스페인)3 갱호 2011-04-20 2321
44 영구 88 일주 (43일).. <고야의 유령>과 스페인 마드리드2+1 갱호 2011-04-15 1339
43 영구88 세계일주 42일 - <돈키호테>와 스페인 라만차의 풍..3+3 갱호 2011-04-13 1798
42 영구 88 일주(41일).. 카르멘과 스페인 안다루시아 지방2 갱호 2011-04-11 2329
41 영구 88 일주(40일)- 아프리카 마지막 모로코의 마라케시/탕헤르..2+2 갱호 2011-04-05 1518
40 영구 88 일주(39일).. <페르시아 왕자>와 튀니지, 사하라3+1 갱호 2011-04-02 2111
39 영구 88 일주(38일)..나미브 사막과 빅토리아 폭포2 갱호 2011-03-31 1668
38 영구 88 세계일주 (37일)..남아프리카 공화국과 <디스트릭트9..3 갱호 2011-03-28 1740
37 영구 88 세계일주 (36일)..영화<마다가스카>와 마다가스카..2 갱호 2011-03-23 2339
36 영구 88 세계일주(35일).. <아웃 오브 아프리카>와 케냐 /..2+3 갱호 2011-03-22 1330
35 영구 세계여행(34일)..이집트 피라미드/테베/아부심벨4+6 갱호 2011-03-21 2454
34 영구 88 세계일주 (33일).. 인디아나 존스3 와 페트라, 와디 럼2+1 갱호 2011-03-11 2141
33 영구 88 일주(32)..터키 카파도치아와 이스탄불2 갱호 2011-03-10 1477
32 영구 88 일주(31).. 우즈베키스탄과 카스피해1+2 갱호 2011-03-08 1972
31 영구 88 세계일주 (30).. 인도의 달 호수와 아프카니스탄 갱호 2011-03-07 1545
30 영구의 88 일주 (29일) 타지마할과 시크교도의 황금 사원3 갱호 2011-03-04 1373
29 영구 88 여행(28).. <슬럼덕 밀리어네어>와 인도 뭄바이1+3 갱호 2011-03-03 1343
28 영구 88 일주 (27일).. 카마수트라와 인도의 카주라호 신전1+1 갱호 2011-03-02 1487
27 영구 88 세계여행(26일).. 인도 캐커타와 바라나시2 갱호 2011-03-01 1553
26 영구 88 세계일주 (25일).. 히말라야 산맥의 네팔과 부탄3+2 갱호 2011-02-28 1473
25 영구 88 일주 (24일).. 차마고도와 티벳 라사3+2 갱호 2011-02-18 1370
24 영구 88 일주(23일)- 광시성 계림과 운난성의 쿤밍2 갱호 2011-02-17 2469
23 영구 88 일주 (22일째).. 대만의 지우펀 거리와 대만 영화들3+1 갱호 2011-02-16 1505
22 영구 88 일주(21일)..홍콩4+6 갱호 2011-02-15 1307
21 영구 88 일주(20일째)..중국 장가계와 황비홍의 광저우.2+2 갱호 2011-02-14 2753
20 영구 88 일주(19일).. 중국 쓰촨성의 구채구와 반달곰이 있는 청..4+1 이경호 2011-02-10 1308
19 영구 88 세계여행(18일) 소림사와 진시황릉을 찾아서3+5 이경호 2011-02-09 1541
18 영구의 88 세계일주 (17일). 중국 북경의 자금성과 이화원/만리장..4+3 이경호 2011-02-08 2326
17 영구의 88 일주(16일) 중국 아름다운 황산과 대학살의 난징4+4 이경호 2011-02-07 1433
16 영구 88 일주(15일).. 중국의 상하이/쑤저우/항저우2+2 이경호 2011-02-05 1572
15 영구 88 일주(14일).. 베트남 호치민(사이공)과 하롱베이6+4 이경호 2011-02-01 2660
14 영구의 88 세계일주(13일).. 미얀마 랭군(양곤)과 베트남 메콩강..3+2 이경호 2011-01-31 2426
13 영구의 88 일주 (12일).. 캄보디아의 킬링 필드와 앙코르와트 사..4+4 이경호 2011-01-29 1491
12 영구 88 일주 (11일)..태국의 담넌사두악 수상시장과 방콕 사원들..3+3 이경호 2011-01-28 1574
11 영구 88 일주 (10일).. 쿠알라룸푸르와 방콕 푸켓의 섬들5 이경호 2011-01-27 1403
10 영구 88 일주(9일) 인도네시아 발리와 싱가포르3+3 이경호 2011-01-26 1432
9 영구 88 일주 (8일).. 필리핀 보라카이와 보루네오 섬5 이경호 2011-01-25 1642
8 영구의 88 세계일주(7일).. 오스트레일리아 울룰루와 킴벌리 공원..8+3 이경호 2011-01-24 2173
7 영구의 88 일주(6일) 호주 시드니와 그레이트 베리어 리프4+3 이경호 2011-01-23 2575
6 영구의 88 일주 (5일)..피지에서 찍은 영화/ 캐스트어웨이,블루라..2 이경호 2011-01-22 1883
5 영구의 88 세계일주(4일).. 뉴질랜드와 <피아노><반지의..4 이경호 2011-01-21 1395
4 영구 88 일주(3).. 일본 도쿄/오타루/오키나와와 영화5+3 이경호 2011-01-20 1917
3 영구의 88 세계일주(2). 일본 간사이 지방, 오사카/교토와 영화들..3 이경호 2011-01-19 3719
2 영구의 88 세계 일주 (1일, 일본 후쿠오카 야나가와 수로)8+1 이경호 2011-01-18 2241
1 영구의 88일 세계일주5+1 이경호 2011-01-17 1794
1

  1979년 졸업~2011 세계 최강 목포고등학교 28회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